분류 전체보기 (691)
현재기분 (288)
혼자놀기 (394)
도미노왕 (0)
부끄러워 (6)
EBS에 해당되는 글
2010.01.22
2009.11.04
2009.10.29

EBS 동강

1년 지난 강의라고 컨텐츠가 재생이 안된다.
니네들 이러면 안되는거다 -_-;;

인터넷강의의 특징이 원하는 시간에 시작해서 원하는 시간에 볼수 있다는건데,
돈은 내놓고 한번보지도 않은 강의 컨텐츠를 치워버리다니 -_-

지하철 보관함에 물건 넣어놨다가 하루 지나서 가니 보관함이 사라져있는걸 봤을때의 기분이 이럴까;;

'혼자놀기' 카테고리의 다른 글

개학준비중  (4) 2010.01.29
EBS 동강  (0) 2010.01.22
다녀왔다  (2) 2010.01.19
유저스토리북 사용후기  (0) 2010.01.08
arrstein
0TRACKBACK, 0REPLIES
name
password
homesite

EBS 다큐프라임
 

어제 속쓰려서 컴퓨터도 켜놓고 그냥 누워서 쉬고 있는데 마침 하고있길래 봤다.

오늘 EBS에서 "다큐프라임: 인간과 고양이 "편을 한다는건 알았는데, 몸도 안좋고 일도 많아서 볼 수 있을거라고는 생각 안했다...근데 쉬자고 마음먹으니 갑자기 생겨나는 시간 -_-

1. 다큐프라임 이야기

이 방송은 늘 보는건 아닌데 볼때마다 사람을 놀라게 한다. 내가 본것들중 최고는 '인간의 두 얼굴' 편이었다.
경차 타는 사람을 무시하는 사람들 이야기가 나올땐 완전 깜놀 -_-;;; 사람이 사람을 단 몇초만에 평가한다는것의 무서움;;;

인간이 어떤 사회문제나 갈등을 직접 겪게되면 말보다 감정이 앞서서 자기 말만 하다가 판단을 그르치는 경우가 많은데, 다큐프라임은 이런 것들을 의식한 장치들이 방송 내용에 어색하지 않게 잘 녹아있다. 그 장치들이란게, 문학적 수식어로 꾸며진 나레이터의 목소리도 있고, 감성을 자극하는 아름다운 음악과 영상인 경우도 있으나, 결과적으로 이것은 주제로 다루고 있는 문제에 쉽게 가질 수 있는 인간의 편견과 감정적인 것들을 제거해 나가는 기능을 한다. 제작자의 섬세함을 엿볼 수 있는 부분이다.

이런 시도는 결과적으로는 주제를 주제 그 자체로 받아들이는데 많은 도움을 준다고 생각한다. '인간의 두 얼굴' 편이나 '인간과 개' 편, 그리고 어제 방송된 '인간과 고양이' 편에는 '있는 그대로 보라. 그렇다고해서 감정적일 필요는 없다. 어쨋거나 그 문제를 해결할 수 있는건 인간이니까.' 라는 메시지가 공통적으로 깔려있다.

2. '인간과 고양이' 편이야기

어제 했던 '인간과 고양이' 편은 '인간과 개' 편이랑 비슷할거라고 생각했는데, 직접 보니 또 여태까지의 다큐프라임이랑은 다른 느낌이었다. 예전보다 소설책을 읽는듯 문학적인 느낌의 해설이 강화되어 있었고, 아름답기도 하고 슬프기도 하고 신기하기도 한 영상들도 좋았고, '인간에게 배신감을 느끼지만 원망은 하지 않는' 고양이 입장에서의 진행은 훌륭했지만, 왠지 사람이 끼어들어 생각할 틈을 주지 않는 느낌이었다. 고양이에 대한 편견을 하나 둘 정리해 나가는건 기존의 방식과 다를게 없었으나, 문제를 문제로 인식할 만한 틈을 주지 않았다. 2부작이라서 그런지... '오늘은 일단 보기만 합시다' 하는 자막을 띄워도 이상하지 않을 정도였다.

특히 포획되어 온 고양이를 철장 안에 넣어두었다가, 그 중 병든 새끼 한 마리를 약으로 안락사 시키는 장면에서는 소설과도 같은 해설('~ 하늘이 보이지 않습니다~ 마지막 숨을 넘깁니다' 로 진행되는 해설) 때문인지는 몰라도, 현실감이 전혀 느껴지지 않았다. 아마 그 장면을 보면서 평소에 포획된 유기동물이 보호소에 간 이후 어떻게 되는지 관심이 없었던 평범한 다수의 시청자들은 그것이 실제로 일어나는 일인지, 저 새끼는 어떻게 저렇게 안락사에 이르게 되었는지 아리송했을지도 모르는 장면이었다.

2부작이라고 하니 오늘 방영분에서도 이런 방식의 진행을 이어갈지, 아니면 기존의 다큐프라임처럼 사람이 끼어들 틈을 열어두어 차분히 문제를 대할 수 있도록 배려할지 궁금해진다. 오늘은 회식이나 잔업이 없어야 할텐데... -_-


'혼자놀기' 카테고리의 다른 글

'자족기능' 이라는 잣대  (0) 2009.11.05
EBS 다큐프라임  (0) 2009.11.04
나이트 라이더 보다가  (0) 2009.11.03
한마리 더 들일까  (6) 2009.10.30
arrstein
0TRACKBACK, 0REPLIES
name
password
homesite

이건 꼭 보자
http://home.ebs.co.kr/docuprime/prev/prev_popup78.htm

8개월 넘게 제작한거란다.

'혼자놀기' 카테고리의 다른 글

한마리 더 들일까  (6) 2009.10.30
이건 꼭 보자  (2) 2009.10.29
DNFTT  (1) 2009.10.27
스페이스 채널5  (3) 2009.10.19
arrstein
0TRACKBACK, 2REPLIES
불티나
  2009.10.30 07:53 신고 | link | edit or delete | write reply 
http://pds16.egloos.com/pds/200910/30/54/K-20091030-283228.jpg
8개월 넘게 제작한 점검화면(X)를 보고야말았다 나는
  2009.10.30 15:02 신고 | link | edit or delete  
ㅠㅠ
이제 바로 뜹니다
name
password
homesite

동아일보 '해직' 기자 - 지식채널e

영상의 내용은 많은 사람들이 알고있는 그것이니 따로 적지 않겠습니다.
제가 말하고 싶은건...정말 ebs는 선곡을 너무 잘하는거 같아요.
델리스파이스의 '너의 목소리가 들려~' 하는 목소리가 영상이랑 너무 잘 어울려서 코끝이 찡해옵니다.
흑백영상이 하나하나 넘어가면서 음악까지 어울리니 점점 감정이 고조되는 느낌...

꼬리>
당시 국민들이 한겨레 창간호에 어떤 기대를 가지고 있었는지를 한겨레신문사는 잊지 말아주었으면 합니다.
요즘 가끔 보면 한겨레는 우리나라 신문이 아닌거 같아요.

'현재기분' 카테고리의 다른 글

레벨업  (1) 2008.07.14
동아일보 '해직' 기자 - 지식채널e  (0) 2008.07.10
순진  (0) 2008.07.02
변해가는 생각들  (1) 2008.06.25
arrstein
0TRACKBACK, 0REPLIES
name
password
homesite
*1 
명박스럽다 takeshima japan sea dokdo