분류 전체보기 (691)
현재기분 (288)
혼자놀기 (394)
도미노왕 (0)
부끄러워 (6)
비웃음에 해당되는 글
2009.10.12
2007.07.31

지나가던 개가 웃겠다

어디서 블로그 글에 달린 댓글 '지나가던 개가 웃겠다' 를 보고 문득 떠오른 생각....

- 이 댓글을 단 사람은 블로그 본문을 비웃고 있다.
- 그러므로 이 댓글을 단 사람은 '지나가던 개' 다.
- 따라서 이 댓글은 '참' 이 된다.

만약에 '거짓 == 악함' , '참 == 선함' 이라는걸 먼저 증명한다면, 이런식으로 대부분의 악플을 선플로 바꿔놓을수 있지 않을까?

배부르고 잠오니 별 쓸데없는 생각만 나고...일이나 하자...

'혼자놀기' 카테고리의 다른 글

괴한을 제압하신 잭 스패로우  (0) 2010.05.06
지나가던 개가 웃겠다  (0) 2010.04.29
The Dubai Fountain - Baba Yetu  (2) 2010.04.26
거짓말을 하지 맙시다  (0) 2010.04.21
arrstein
0TRACKBACK, 0REPLIES
name
password
homesite

데스노트


깜짝

 Lain 이후로는 만화를 보고 심각해지는건 내겐 있을수 없는 일이다. 마음대로 눈높이를 끌어올린것의 대가를 아주 크게 뒤집어 쓴 경험이 있기 때문인데, 그래서인지 아니면 나이 때문인지 이제 뭔가 새 만화 새 게임을 찾아다니는게 부담스럽고 힘들다.

 어쨋거나 제목을 저렇게 적었으니 데스노트 이야기를 해보면, TV에서 데스노트 애니메이션을 하길래 보는데, 이 만화의 내용이야 널리 알려져 있고, 평도 이미 닳을 대로 나와 있는지라 굳이 내가 진지하게 뭘 늘어놓을건 없지만(그만큼 크게 몰입하진 않았다는 이야기) 굳이 이렇게 글을 적는 이유는 작품속의 작은(?) 설정으로 인해 우리의 인생이 생각보다 많이 우습게 느껴진다는 느낌을 받았기 때문이다.

 이 작품에는 등장인물들이 데스노트에 대해 알아가는 과정에서 하나의 설정이 소개되는데, '죽음 이후에는 천국도 지옥도 없다. 아무것도 없다' 는게 바로 그것이다. 사후세계를 정면으로 부정하고 있는 것이다. 이 자막을 본 이후 호기심에 몇편을 집중해서 보았는데, 자꾸만 그 자막이 머리속에서 떠올라 등장인물들의 행동 하나하나가 너무 구차하고 우습다는 느낌이 들었다. 왜 저럴까. 아무것도 남지 않는데. 모두가 아무것도 남지 않게 되는 그 순간을 향해 달려가고 있는건 똑같은데.

 그리고 이런 생각은 며칠동안 내 머리속을 떠나지 않았다. 국정감사 생중계를 보면서, 프로야구를 보면서, 잠들기전 책을 보면서 '왜 이러고 살까' 하는, 어찌보면 유치하고 조잡하기까지 한 이 의문.

 시시한 만화 몇편을 봤을 뿐인데 이모양이다. 정말 사소한 계기로 웃음거리가 될수도 있는게 나(차마 우리라고는 못하겠다)의 삶인데, 의미있게 살기 힘들다면 충실하게 살고 싶다. 근데 그게 쉽지 않은게 문제구나.

데스노트는 날 비웃었다. 왜 그렇게 사냐고. 그래서 나는 데스노트를 싫어하게 되었다. '힘들어 죽겠는데 그럼 어쩌라고' 하면서.

 그리고 나는 지금껏 지켜오던 하루일과표를 이날 고쳐썼다. 누가 날 비웃는건 싫지만 그래도 좀 더 내가 원하는 대로 살고 싶으니까.

 

'혼자놀기' 카테고리의 다른 글

TV에서  (0) 2009.10.13
데스노트  (0) 2009.10.12
박한이 결혼  (4) 2009.10.09
어휴  (2) 2009.09.30
arrstein
0TRACKBACK, 0REPLIES
name
password
homesite

그딴식으로 말하면 스스로 논리적으로 보인다고 착각을 하고 있는지?

'냉소적'이란 말과 '논리적'이란 말의 의미는 많이 다르단다.

열정없이 비웃음 가득한 너의 글을 보고있으니 내가 다 안타깝다.

'현재기분' 카테고리의 다른 글

으....  (4) 2007.07.31
  (0) 2007.07.31
BBQ Chickens - Big Mac & Keep It  (2) 2007.07.20
디카를 처음 샀을때.  (1) 2007.07.19
arrstein
0TRACKBACK, 0REPLIES
name
password
homesite
*1 
명박스럽다 takeshima japan sea dokdo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