분류 전체보기 (691)
현재기분 (288)
혼자놀기 (394)
도미노왕 (0)
부끄러워 (6)
글쓰기에 해당되는 글
2014.05.20
2010.05.21

5.18 짧은생각

사람 한명 건너서 5.18 유족이 있는데 가끔 만나면 무슨말을 해야 할지 조심스럽다. 본인은 괜찮다고 하지만... 나처럼 소심한사람은 어렵다.


그러다보니 든 생각인데....


대를 이어갈 정도로 지독한 피해의식이 있는 사람에게 그와 관련된 디테일한 이야기를 자꾸 시도하는건 그 의도가 어땠든 고통스러울것이라는거.


머리로는 이해되지 않더라도, 일단은 살짝 피해서 말해주거나 하는게 나름의 존중이자 예의이며 앞으로 배워나가야할 말하기 방법이라고 생각함. 내가 너무 조심스러운걸수도 있는데, 조심해서 나쁠건 없을듯.


5.18얘기를 잠깐 하자면, 김영삼때 5.18명예회복이 시작된 이후로 그게 민주화운동임을 뒷받침할 근거가 기록물로만 약 86만 페이지에 미국이 기밀해제해준 자료까지 근거로 첨부되어 함께 기록유산으로 등재까지 된 상황. 이게 한두해에 거쳐 만들어진게 아니라 오랜기간 반박에 재반박을 거치며 검증하고 발굴한 자료들 총집편이라 이정도 노력이면 그냥 지금 여러 위키에 서술된 그대로 인정해 줘도 된다고 생각.


지금와서 그때 실제로는 어떤일이 있었는지 따지는건 연구목적이 아니라면 (머리로는) 해볼만한 일이라고 생각하지만 그걸 보면서 고통받을 사람도 있을거라 생각하니 (가슴으로는) 무척 조심스러워진다.


이런것도 자기검열이라고 볼수 있겠지만, 아니 머 표현의 자유 이전에 내 말글때문에 누군가 고통받을것같으면 그냥 참는게 낫다고 생각함.

'혼자놀기' 카테고리의 다른 글

소니 Smart Wireless Headset pro MW1 간단후기/문제해결  (7) 2014.08.27
5.18 짧은생각  (0) 2014.05.20
이게 다 뭔 소용인가 싶다  (0) 2013.05.14
전자책  (0) 2013.04.18
arrstein
0TRACKBACK, 0REPLIES
name
password
homesite

간만에 자랑+이것저것

1.
그동안 글쓰기 롤모델을 찾아 책도 좀 읽고 했는데
어차피 내블로그는 시시콜콜한거 따지고 나혼자 볼려고 쓰는 글들이 대부분이라
그냥 편한문체로 편하게 쓰는게 나을지도...

2.
넥서스원 샀어요. 개통후 사용한지 한 20여일째.
시간이 지날수록 마음에 드는 기계입니다. 좋아요 아주 좋아요.
역시 안드로이드는 자유롭다는게 가장 큰 장점인것 같아요. 
귀찮은 싱크프로그램도 없고. 주소록 등등의 정보들은 전부 웹이랑 동기화되고...
게다가 넥서스원은 누가뭐래도 '레퍼런스폰' 이라는 큰 장점이 있습니다. 업데이트를 구글이 직접 하지요.

현재 충전중인 모습과 개봉당시 사진 몇장


넥서스원은 자랑.
공짜로 받은 싸구려 케이스는 안자랑
고양이가 컴퓨터 못하게 키보드 앞에서 뒹굴거리는것도 안자랑


'혼자놀기' 카테고리의 다른 글

환골탈태란 이런것 - 리척의 복수 스페셜 에디션  (0) 2010.07.07
간만에 자랑+이것저것  (0) 2010.07.03
스마트폰 떡밥  (0) 2010.06.11
무제  (0) 2010.05.31
arrstein
0TRACKBACK, 0REPLIES
name
password
homesite

못쓴다

난 글을 너무 못쓰는것 같다.

내 블로그 쭈욱 역주행 해보니 그런 느낌이 든다.

글쓰기의 정석이라고 생각되는걸 나름 연구하고 실천하고 있지만

한 1~2년째 어느 수준에서 더이상 나아지지 않는다는 느낌이 든다.

'혼자놀기' 카테고리의 다른 글

무제  (0) 2010.05.31
못쓴다  (1) 2010.05.21
스승의날  (2) 2010.05.15
카네이션 만들기  (0) 2010.05.06
arrstein
0TRACKBACK, 1REPLIES
유진
  2010.05.25 17:19 신고 | link | edit or delete | write reply 
논술학원을 다녀보십시오...
name
password
homesite

부러움, 안타까움, 고민

 가끔 블로그의 글들을 읽다보면 정말 부러울 정도로 화려한 글쓰기 실력, 논리와 문장력을 모두 갖춘 분들을 볼 수 있습니다. 이런 분들은 정말 내가 어떻게든 반론을 걸어놓고 싶은데, 왠지 나는 그의 생각에 동의할수가 없는데, 할말이 없게 만듭니다. 완벽하니까요. 정말입니다. 그런 사람들이 있습니다. 제가 고리를 걸어두고 있는 블로그들을 잠시 타고다녀도 금방 그런분들을 만날 수 있습니다. 정말 대단한 분들입니다. 비꼬는게 아니라 진심입니다. 블로그 글터를 낮잡아 말할 생각은 없지만, 정말 이런분들이 왜 블로거에 머물러 계신지 궁금할 정도의 분들이 많습니다.

 그런데 그런 분들 중에는 보기에 안타까운 분도 많이 있습니다. 아니 거의 대부분일지도 모릅니다. 좋은 글을 많이 내 보내는 분들이시지만, 가끔 심각한 무리수를 두는 분도 계시고, 거의 모든 글이 머리로만 쓰여졌지 가슴으로 느껴지는 행간이 없는 분도 많이 계십니다. 물론 여기까지의 내 글 또한 거기에 해당되는지는 모르겠지만, 나 또한 좋은 글을 쓰고싶어하는 사람이니 이정도 고민은 할 수 있다고 생각합니다. 네~ 이건 그야말로 '고민' 입니다.

 그럼 '정말 마음에 드는 글이지만 동시에 안타까운 글들' 에 대한 나의 고민을 좀 더 풀어 적어 보겠습니다. 대통령이 누구이든 어떤 시대이든 비판하는 사람은 있을 수 있고, 그중에서 좀 더 훌륭한 논리로 대상을 비판하여 대중의 지지를 받는 사람도 있을 수 있습니다. 그 비판들은 대개 완벽하면서도 모두 맞는 말입니다. 내가 그와 반대되는 입장이었다면, 양동이에 물을 받아서 그 사람에게 뿌리는 등의 감정적인(?) 행동이 아니면 그를 자리에서 일어나게 할 수 없을 정도로 완벽한 비판들입니다. 그런데 뭐가 고민이냐구요?

 비판도 상대가 제대로 듣고 변화를 보일 때야 의미가 있습니다. '상대가 절대로 듣지 않을 비판을 일방적으로 늘어놓기만 한다면 과연 그것이 무슨 의미가 있을까' 가 나의 고민입니다. 비판의 내용을 문제삼는 것이 아니라, 지금 하고있는 비판 자체가 갖는 의미에 대해 생각해 보았으면 좋겠습니다. 좀 더 호들갑을 떨어보자면, 이것은 중요한 문제일지도 모릅니다. 저는 블로그가 그저 그런 서로간의 '통신 수단' 에 머무르느냐, 아니면 기존 언론을 능가하는 언론보도의 기능을 갖춘 새로운 미디어가 되느냐가 이 고민의 답에 달려있다고 봅니다.

 저의 생각에는 -- 상대의 잘못에 대해 지적하고 비판할때는 그것에 대한 근본적인 이유를 짚고 넘어가야 하며, 좀더 큰것을 이야기 하고 좀더 넓은 시각에서 방향을 제시하며 상대의 변화를 원하는 비판이어야 할것 같은데, 그리고 저도 그렇게 쓰고 싶은데, 아직까지 그 구체적인 방법들을 보고 배울 블로거를 만나지 못했습니다. 물론 술자리에서 만나는 친구들 중에서는 혼자 듣기 아까운 멋진 비판을 자주 하는 녀석도 있지만, 그것은 술자리에서 끝나는 이야기 일 뿐입니다. 술을 마시면서 기자처럼 메모를 할수는 없는 것이고, 술친구에게 '그런 말 어떻게 하는거니' 하며 가르쳐 달라고 할수도 없기 때문입니다.

 앞에서 적었듯이, 제가 자주 가서 읽어보는 블로그 주인장들은 대개 글을 아주 잘 쓰는 분들입니다. 이런 분들께서 제가 위에서 적은 고민거리와 비슷한 생각을 안해보셨을리가 없다고 생각합니다. 그럼에도 그렇게 적지 않는건 당연히 저는 모르고 그들만이 알 수 있겠지요. '상대가 하품하면서 듣는둥 마는둥 하는 일방적인 비판이 계속되는 것이, 과연 앞으로 어떤 문제를 가져올 것인가?' 와 '의미있는 비판을 하려면 어떻게 글을 적어야 할까?' 하는 저의 고민은 그래서 더 깊어지고 있습니다. 그래서 요즘 제가 글보다는 웹툰이나 만평에 더 관심이 있는것일지도 모릅니다. 비판을 할려면 글로 길게 적기보다는 그림으로 그리는게 전달력이라도 훨씬 좋아지지 않을까 하는 생각에서 입니다.

 어휴, 결국 또 혼잣말 하는듯한 글을 적고야 말았네요.

'현재기분' 카테고리의 다른 글

좀비  (0) 2009.07.17
부러움, 안타까움, 고민  (0) 2009.07.15
성질난다  (0) 2009.06.24
라디오 듣다가  (3) 2009.06.12
arrstein
0TRACKBACK, 0REPLIES
name
password
homesite
*1 
명박스럽다 takeshima japan sea dokdo

티스토리 툴바